Blog

1

06 May 스탠포드, 국제학생을 위한 니드블라인드 정책 청원

직접적으로 내가 실효를 보기 위해 행동하는 것과 나의 이익과는 관계 없이 옳다고 생각하는 것, 공익을 위해 행동하는 것은 그 의도부터 다릅니다. 사회를 바르게 이끌어가는 진정한 작은 거인들은 자신에게 돌아오는 것은 아무 것도 없다 하더라도 공익을 위해, 타인을 위해, 더 멀리는 다음 세대를 위해 초석을 마련하려고 애쓰고 작은 변화를 이끌어내는 사람들입니다.

 

얼마 전 스탠포드 대학신문인 The Stanford Daily에는 “Petition demands need-blind admissions for international applicants”라는 제목의 글이 실렸습니다. 오늘의 글은 그 기사에 따른 것입니다.현재 스탠포드 대학의 경우, 니드블라인드 재정보조 정책(재정보조 신청이 입학사정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은 미국학생들에게만 적용이 되며, 외국인 지원자들은 대학 지원 시 재정보조를 신청하면 그것이 선발 기준에 고려되는 니드어웨어(need-aware) 정책이 적용됩니다.

 

https://www.stanforddaily.com/2018/03/09/petition-demands-need-blind-admissions-for-international-applicants/

 

그런데, 학생들을 중심으로 연합이 결성되었고 국제학생에게도 니드블라인드 정책을 적용해달라는 청원이 제출된 것입니다. 이들은 이틀 만에 900명이 넘는 서명을 받았습니다. 이 청원을 시작한 학생 중 한 명은 스탠포드 대학의 이런 국제학생 재정보조 차별 정책으로 수많은 탁월함을 가진 외국인 학생들을 잃고 있다고 지적하였습니다. 현재 하버드, 프린스턴, 예일, 애머스트, MIT와 같이 스탠포드와 비견되는 대학들은 모두 국제학생들을 니드블라인드 정책으로 선발하고 있습니다.

 

이런 청원에 대해 스탠포드 대학 대변인은 많은 기금을 가지고 있음에도 전체 지원자들을 재정에 관계 없이 선발하기에는 아직도 더 많은 돈이 필요하다고 답변 하였습니다. 마크 테시어 라빈 스탠포드 대학 총장 또한 이것은 국제학생들에게 need-blind를 할 지 안 할 지의 문제가 아닌, 언제 할 지의 문제라고 언급하였습니다. 이렇게 국제학생들에게도 재정에 상관 없는 입학사정을 위해서는  역시 훨씬 많은 돈이 필요하다는 것입니다.

 

또한 이들은 국제학생들 중에도 재정보조를 받으며 선발된 학생들이 있고 그 수가 최근 더 증가하였음을 강조하며, 스탠포드 대학으로부터 재정보조를 받는 학생들의 평균 보조금이 $48,039임에 반해 재정보조를 받는 국제학생들의 평균 금액은 $60,968에 달한다고 언급하였습니다.

 

하지만 이번 청원을 주도하는 학생연합은 “학생 한 명당 기금”이라는 측면에서 보았을 때 스탠포드 대학은 국제학생들에게 재정을 입학사정에 고려하는 미국에서 가장 부유한 학교이며, 학생들이 이 문제의 중요성에 대해 인식하고 있음을 학교에 알릴 필요가 있음을 지적했습니다.

 

여느 대학들과 마찬가지로 스탠포드 대학도 국제학생들이 처음 지원 시 재정보조가 불필요하다고 표시하면, 향후 대학 4년동안 재정보조를 받을 수 없습니다. 그럼에도 스탠포드대학을 간절히 원하는 학생들 중에는 재정적 어려움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합격 chance를 높이기 위해 재정보조를 신청하지 않은 채 지원하여 입학하는 경우가 더러 있다고 이들은 언급하였습니다.

 

이들은 국제학생들의 개인적인 이야기와 청원기록을 총장과 입학/재정담당에게 보내고, 앞으로도 국제학생들을 위한 재정지원과 관련된 문제들에 초점을 맞출 분과위원회를 만들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다음과 같은 말로 기사는 끝마쳤습니다.

 

“I think people should know that this doesn’t happen overnight,” Daoud said. “The amount of money that goes into this, the amount of hard work that needs to be done is a lot, but we’re doing it, and this is how it starts.”

 

**이 글의 저작권은 제타에듀컨설팅에 있습니다. 제타에듀컨설팅의 허락 없이 복사, 인용, 발췌함을 금합니다.



이름(필수)

이메일(필수)

핸드폰 번호(필수)

상담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