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1

26 Jun 유학생으로 사회보장번호(SSN, 소셜 시큐리티 넘버) 받기

얼마전, 자녀가 다음 학년도에 학교에서 일을 하고자 하는데 소셜 시큐리티 번호를 어떻게 받아야 하는지에

대한 한 통의 문의 전화를 받았습니다. 분명히 학생은 학교에서 안내를 잘 받으리라 생각되지만,

이에 대하여 문의하신 부모님이 계시므로 오늘은 미국의 사회보장번호인 소셜 시큐리티 넘버에 대한 글을 작성합니다.

 

굳이 비유하자면 우리나라의 주민등록증에 해당하는 소셜시큐리티넘버(이하 SSN, Social Security Number)는 ​통상적으로 미국시민, 영주권자, 노동 허가를 받은 사람들에게 발행되는 000-00-0000형태의 아홉 자리 번호입니다. 이 번호는 개인이 하는 모든 활동, 특히 경제활동과 연계되어 세금을 내고 은퇴 후에는 연금과 의료 혜택 등을 받는 것과 연관되어 있습니다.

 

유학생으로 공부하며 미국에서 일을 하기 위해서도 사회보장번호인 SSN이 필요합니다.

​고용 승인을 받지 못하는 비자 형태인 F 비자(학생비자)와 M 비자를 가진 경우에도 자격이 된다면

학생들은 이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자격이 된다는 것은 캠퍼스에서 파트타임으로 일을 한다거나

TA나 인턴십 등을 하는 경우를 일컫습니다.

 

참고로, F1 비자는 대학이나 사립 초,중,고등학교, 신학교, 음악학교인 conservatory나language training 프로그램 등 미국에서 아카데믹 프로그램을 이수하기 위한 곳에 다니는 외국인 학생들에게 발급되는 비자입니다. ​이에 반하여 M 비자는 이런 아카데믹 프로그램이 아닌 직업학교 등에 다니기 위한 외국인 학생들을 위해 발급되는 비자입니다.

 

위와 같이 F1 또는 M 비자를 가진 학생 중 미국에서 일을 할 수 있도록 허가가 난 학생들은 SSN을 신청할 수 있으며, ​미국 어떤 주에서는 에서 운전면허를 받기 요구하므로 이럴 경우에도 SSN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SSN을 가지고 학교에 다니다가 나중에 미국에서 취업을 하고 더 나아가 영주권을 받게 되어 신분(status)이 ​변하였다면 사회보장 사무소(social security office)에 가서 이에 대한 것도 꼭 업데이트 해야 합니다. ​단, 번호는 절대 바뀌지 않도록 유의해야 합니다.

 

학생들 중 SSN이 필요한 학생들은 여권과 I-20, I-94, 해당 학교 International office에서 발급한

사인이 들어간 레터를 가지고 지역의 사회보장사무국에 가서 신청서를 작성하여 신청하면 됩니다.

​그러면 우편으로 1-2주 내에 종이로 된 SSN 카드를 보내줍니다. ​단, 이 카드는 절대 소지하지 말도록 하며 아무에게나 카드번호를 노출하지 않도록 주의가 요구됩니다.

 

유학생의 신분으로 학교를 다니며 일을 할 계획이 있다면 SSN에 대하여 꼭 숙지하시기 바랍니다.

 

**이 글의 저작권은 제타에듀컨설팅에 있습니다. 제타에듀컨설팅의 허락 없이 복사, 인용, 발췌함을 금합니다.